1.어느 중학교 가정시간의 시험 주관식 문제였습니다.
찐 달걀을 먹을때는 ( )을(를) 치며 먹어야 한다.
물론 답은 소금이겠죠? 그런데 가정 선생님이 보시며 뒤로 자빠진 답....과연 그 학생은 뭐라고 썼을까여?
찐 달걀을 먹을때는 (가슴)을 치며 먹어야 한다.

2.초등학교 자연시간.....
곤충은 머리,가슴,( ) 로 나뉘어져 있다. 라고 시험 문제가 나왔습니다.답은 아마도 배이겠죠?그런데 아주 단순한 어떤 초등학생은 이렇게 답을 적었더군여.
곤충은 머리,가슴,(으)로 나뉘어져 있다.

3.다시 초등학교 국어시간이였습니다.
( )라면 ( )겠다. 라는 주제로 자유 글짓기를 해보는 시간이였습니다.
아이들은 역시 초등학생인지라
(내가 여자)라면 (여탕에 가보)겠다.
(부자)라면 (오락기를 사)겠다.
등등 초등학생다운 답들이 아주 많았습니다.
하지만 교장선생님까지 남으셔서 교무 회의까지 열게 만든 어느 학생의 답은 바로 이러하였습니다.
(컵)라면 (맛있)겠다.

4.요번에는 체육시간..셤
올림픽의 운동 종목에는 ( ),( ),( ),( )가 있다.
아이들은 육상,농구,야구,볼링,양궁 등 올림픽 종목들을 하나 둘씩 적기 시작했습니다.그런데 선생님은 한 학생의 답을 보고 오도방정을 떠는게 아니겠습니까?
올림픽의 운동 종목에는 (여),(러),(가),(지)가 있다.

5.아까 2번답을 적은 동생의 답입니다.
개미를 세 등분으로 나누면 ( ),( ),( )
물론 답은 예상한대로 머리 가슴 배 정도가 좋지 않을듯 싶군여...
그러나 이 학생은 우릴 실망시키지 않았습니다.
개미를 세 등분으로 나누면 (죽),(는),(다)
신고

'Hobby : 유머' 카테고리의 다른 글

능청스런 개 주인  (0) 2009.08.22
[유머] 간단한 퀴즈  (0) 2009.08.17
[유머] 초등학생의 시험지  (0) 2009.08.17
곰과 사자와 닭의 차이  (0) 2009.08.15
토끼의 집념  (0) 2009.08.15
대략 난감한 상황  (0) 2009.08.15
by 에이아이 2009.08.17 17: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