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보
나는 천재였다.
네살에 한글을 떼고, 다섯살에 천자문을 떼고, 여덟살 때 4개 국어를 터득했다.
하지만 아홉살 때 잊어먹었다.
 
―개꿈
용 세마리가 하늘에서 내려오고 돼지들이 나를 향해 몰려왔다.
내 옆에 있던 개들이 그들을 쫓아냈다.
 
―무서운 이야기
(1)상점에 배추와 무가 살았는데, 배추만 팔렸다. 무가 서운했다.
(2)상점에 배추와 무가 살았는데, 배추만 팔렸다. 무가 서서 울었다.
 
―웃긴 이야기
웃이라는 사람이 기어갔다.
 
―신나는 이야기
옛날에 신이 날아갔다.
 
―잼있는 이야기
식탁 위에 잼이 있다.

'Hobby : 유머'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짧은 유머 몇 개  (0) 2009.08.31
우리나라 중학생들 학년별  (0) 2009.08.27
썰렁한 유머  (0) 2009.08.27
예비군 훈련 중  (0) 2009.08.27
[유머] 군대 계급별 행동 패턴  (0) 2009.08.27
짧은 유머  (0) 2009.08.27
by 에이아이 2009. 8. 27. 20:12
| 1 2 3 4 5 6 7 ··· 95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