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느 통신회사의 고객센터로 전화가 걸려 왔다.
 
"감사합니다! 무엇을 도와드릴까요?"
 
전화 상담원이 아주 하이톤의 발랄한 목소리로 전화를 받자 남자가 쭈뼛대며 말했다.
 
"저기요… 제가 어제 가입했는데, 들어갈 수가 없어요!"
 
남자의 말에 먼저 상담원은 가장 기초적인 것부터 확인해 나갔다.
 
"예. 고객님! 그럼 ID와 비밀번호는 맞게 쓰셨어요?"
 
그러자 남자가 아주 간결하게 대답했다.
 
"예!"

그러자 상담원이 다시 말했다.
 
"고객님! 대문자와 소문자를 구분해 쓰셨나요? 혹시 다 대문자로 쓰신 거 아니에요?"
 
그러자 남자가 잠시 머뭇거리다 대답했다.
 
"예. 다 대문자로 썼는데요!"

남자의 말에 상담원이 이유를 알겠다는 목소리로 말했다.
 
"고객님! 비밀번호를 소문자로 적으셔야 되거든요!"
 
그러자 잠시 정적이 흐르다가 그 남자가 말했다.
 
"저기요… 그런데 제 키보드에는 소문자가 없어요!"

'Hobby : 유머' 카테고리의 다른 글

[유머] 로또당첨 꿈 이야기  (0) 2009.08.27
[유머] 초등학생의 답안지  (0) 2009.08.27
[유머] 콜센터 문의전화  (0) 2009.08.27
신세대 엄마  (0) 2009.08.22
능청스런 개 주인  (0) 2009.08.22
[유머] 간단한 퀴즈  (0) 2009.08.17
by 에이아이 2009. 8. 27. 19:50